<< < 561 562 563 564 565 566 567 568 569 570  > >>

들꽃예찬

이 땅에 나는 것.어느 것 하나 소중하지 않은게 있겠습니까?계절에 맞추어 피고 지는 들꽃이 아름다움을 주신 이가 누구인가요...

그대는...

그대는... 우리 한번 만난적 없는 얼굴도 모르는 사람들이지만 그대는 생각만으로도 행복을 주는 사람입니다. 내 마음 슬프고 외로울때 가만히 손 내밀어 잡아주며 따뜻한 미소로..

배추의 마음

배추의 마음 배추에게도 마음이 있나 보다 씨앗 뿌리고 농약 없이 키우려니 하도 자라지 않아 가을이 되어도 헛일일 것 같더니 여름내 밭둑 지나며 잊지 않았던 말 - 나는 너희..

시골 기차역

시골 기차역 역보다 큰 기차가 지나가면서 섭섭한 듯 구름 몇 점을 남겨 놓았다 습관처럼 기차는 오고 시간처럼 기차는 가고 구름도 뒤따라 가지만 홍시처럼 등불이 곱기만 하다..

더불어 사는 삶의 지혜

친구를 얻고 싶거든 당신이 먼저 친구가 되라. 우선 자기 자신과 친구가 되는 일 부터 시작하라. 사람이 갖는 가장 큰 욕망은 다른 사람에게 필요한 존재가 되고 싶다는 것이다...

어떻게 살아야 할것인가?

삶에 있어서의 중요한 것 인생을 살아가면서 무엇이 중요한 가는 여러 가지 관점에서 살펴볼 수 있습니다. 사업하는 사람, 정치인, 회사원, 공무원 등 그들의 직업과 관련하여 ..

감사가 주는 은혜

감사는 사람의 마음을 감동시킵니다. 사람은 물론 하나님까지도 감동하게 합니다. 하나님께 감사하면 감사하는 만큼 믿음이 생깁니다. 감사하면 할 수록 은혜를 받고 감사하면 할 수록 ..

나는 무엇을 남기려는가?

몽골 사람들이 가장 존경하는 인물은 징기스칸입니다. 징기스칸의 원래 이름은 테무친입니다. 그는 1204년에 전 몽골 부족을 통일한 후 몽골제국을 세웠습니다. 그 후 1206년 전 ..

여기는 연천(수양관)입니다.

겨울을 재촉하는 이슬비가 내리고 있습니다. 어저께 군사시설보호구역 협의 동의 허락을 받았습니다. 성도님들의 기도에 감사드립니다. 지금 일양 건축 설계사무소에 와서 글을 쓰고 있습..